눈물이 나 눈물이 나 (시)

눈물이 나 눈물이 나

하얀 공간 어디 하나 기댈 곳 없네

가도 가도 같은 길

보이지도 끝도 없는

지치고 지쳐 돌아온 길

눈물이 나 눈물이 나

가슴이 흐른다.

2007. 04. 어느 밤

※   저작권 관련 안내
본 블로그의 모든 글과 사진 및 영상은저작권 보호를 받는 게시물 입니다. 본 블로그의 내용을 링크 및 인용 할 때에는 꼭 출처를 밝혀주세요. 게시자 허락없는 무단도용은 당신을 불행하게 만들 수도 있습니다.

당분간 서비스 업데이트 준비로 본페이지는 운영되지 않습니다. 정상화 되면 공지 하겠습니다.

당분간 서비스 업데이트 준비로 본 페이지는 운영되지 않습니다. 정상화 되면 공지 하겠습니다.